미리 써보는 유언

생의 마지막에는 무엇을 가장 하고싶으신가요? 또 누구에게 말한마디를 전하고 싶은가요?
마지막이라는 말은 우리의 마음을 겸허하게 하고, 나의 삶을 되돌아보게 합니다.
용기가 없어서 그 동안 얘기하지 못했던 나의 진심을 친구나 가족, 연인에게 살짝 고백해 볼까요.

1007건의 게시물

1 / 101page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007 내가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김유진 2020. 01. 10
1006 감사합니다. 허성경 2020. 01. 06
1005 당신은 내삶에 최고의 복권갇은 사람이였어~~ 남순옥 2020. 01. 05
1004 내 아들들 준형도형에게 김지수 2020. 01. 02
1003 크리스마스 이브에 쓰는 유언장 류하은 2019. 12. 24
1002 사랑한다. 이혜정 2019. 12. 14
1001 증말헛살아왔어 내자신에게 증말미안해 김은정 2019. 11. 25
1000 미안하고또미안해 김호영 2019. 11. 25
999 장기기증조직원과 미협약된 병원에는 기증하지 않겠습니다 하성일 2019. 11. 17
998 마지막 유언 들어주세요 박소향 2019. 11. 03

ó�� ���� 1 2 3 4 5 6 7 8 9 10 ���� ������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