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나눔예배

생명나눔예배란 생명나눔 절차 권면 & 협력 교회 선한영향력 생명나눔예배현장

생명나눔예배의 선한영향력

2014년 6월 8일 예수향남교회에서 진행된 생명나눔 예배에서 설교 말씀을 통해 생존 시 신장기증을 결단하였습니다. 같은 해 12월 24일 본부를 통해 949번째로 생면부지 타인에게 신장을 기증하셨습니다. 2013년 6월 뇌사 장기기증으로 5명의 생명을 살리고 세상을 떠난 아내처럼, 본인도 생명나눔으로 예수님의 사랑을 전할 수 있어 더 감사하다고 고백합니다. “신장기증을 통해 제 생애 가장 기억에 남는 크리스마스 이브가 되었습니다. 제 신장을 받으시는 분도 생애 가장 행복한 성탄절이 되길 바랍니다.”

큰빛침례교회 성도들은 도움이 필요할 때, 가장 먼저 정봉교 집사님을 찾았다고 합니다. 섬김이 일상이던 집사님은, 뇌졸중으로 쓰러지던 그 날에도 수련회에서 아이들에게 고기를 구워 주고 계셨습니다. 집사님의 갑작스런 뇌사 판정 후, 가족들은 담임목사님의 권면으로 장기기증을 결정하셨습니다. “남편과의 갑작스러운 이별은 너무 슬프지만, 남편의 생명이 5명의 삶 속에서 살아 숨 쉬고 있다는 생각이 큰 위로가 됩니다.”

어린 시절 부모님의 갑작스러운 이혼과 죽음으로 늘 혼자였던 성도님은 7살 무렵의 원인모를 심한 열병으로 시력까지 상실하여 외로운 삶을 이어왔습니다. 그러던 중, 대학 친구를 통해 예수님을 인격적으로 만나게 되었고, 영혼의 참 위로를 얻었습니다. 이 뿐 아니라 2016년 12월에는 각막이식이라는 큰 선물도 받아 다시 밝은 세상을 보게 되었습니다. “저에게는 정말 아무도 없었어요. 하지만, 예수님을 믿은 후부터는 더 이상 혼자가 아니에요. 이제는 제가 받은 사랑만큼 더 베풀며 살겠습니다.”

경북 상주, 10명 남짓 작은 시골교회의 전도사님으로 섬기던 중, 오른쪽 눈을 실명하였습니다. 사례비 30만원이 생활비의 전부였기에, 20년 전 발병한 안질환을 치료하지 못했습니다. 전도사님은 본부의 도움으로 2009년 9월 각막이식을 받고 마음껏 성경을 읽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감사하다는 말 밖에는 할 말이 없어요. 다시 앞을 보게 된 이후 시골 어르신들께 복음을 다시 전할 수 있다는 사실이 제일 기쁩니다.”

2009년 가족 여행 중 교통사고를 당한 남편 김기호 목사님은 뇌사판정을 받았습니다. 슬프고 힘든 상황 속에서, 믿음의 선배인 시부모님들의 권면으로 장기기증을 결정하셨습니다. “남편의 영혼은 이미 천국에 가 있기에 썩어질 육체를 통해 여러 사람의 생명을 살리는 일에 감사의 마음으로 동참할 수 있었습니다.”

유독 아끼던 둘째 아들을 교통사고로 떠나 보냈습니다. 갑작스러운 고통과 슬픔 속에서, 가깝게 지내던 교우의 권유로 가족들과 함께 장기기증을 결단했고, 이로 인해 7명이 새 생명을 선물 받았습니다. “특별히 어린 친구들에게 부탁하고 싶습니다. 나와 늘 함께 하는 가족과 친구들에게 사랑한다고 말하세요. 모든 이들의 하루하루는 다시 오지 않을 하나님의 선물입니다.”

생명나눔예배 신청하기

문의및신청

문의 및 신청

교회협력팀 02-363-2172
이메일 church@donor.or.kr / 팩스 02-363-3163

자료요청

자료 요청

생명나눔예배 관련자료
- 생명나눔예배 소개서
- 설교 영상, 예화영상, 장기기증 안내 및 등록방법 안내 영상